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펜트하우스 2' 특별출연 김수민 아나, 스포일러 논란에 "죄송"(종합)

송고시간2021-01-14 15:33

beta

김수민 SBS 아나운서가 드라마 '펜트하우스 2' 스포일러 논란에 간접적으로 사과의 뜻을 밝혔다.

14일 SBS파워FM(107.7㎒)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에 출연한 그는 조정식 아나운서가 에픽하이의 '스포일러'를 선곡해 노래를 부르자 "죄송합니다"라며 해당 논란을 의식한 듯 발언했다.

김 아나운서는 개인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을 통해 '펜트하우스 2'에 앵커 역으로 특별출연을 하게 됐다는 사실을 밝히며 대본 연습 장면을 빨리 감기 해 삽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SBS파워FM(107.7㎒)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에 출연한 김수민 아나운서(가운데)
SBS파워FM(107.7㎒)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에 출연한 김수민 아나운서(가운데)

['조정식의 펀펀투데이' 인스타그램 게시물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김수민 SBS 아나운서가 드라마 '펜트하우스 2' 스포일러 논란에 간접적으로 사과의 뜻을 밝혔다.

14일 SBS파워FM(107.7㎒) '조정식의 펀펀투데이'에 출연한 그는 조정식 아나운서가 에픽하이의 '스포일러'를 선곡해 노래를 부르자 "죄송합니다"라며 해당 논란을 의식한 듯 발언했다.

앞서 김 아나운서는 개인 유튜브 채널에 올린 영상을 통해 '펜트하우스 2'에 앵커 역으로 특별출연을 하게 됐다는 사실을 밝히며 대본 연습 장면을 빨리 감기 해 삽입했다.

이를 본 일부 누리꾼이 해당 영상을 느리게 감아 영상 속 대본 내용을 알리면서 김 아나운서는 스포일러 논란에 휩싸였다.

김 아나운서는 스포일러 의혹이 커지자 해당 영상을 포함한 개인 채널의 영상을 모두 삭제했으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김 아나운서는 2018년 만 21세의 나이로 SBS 공채 24기 아나운서로 합격해 역대 최연소 입사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펜트하우스 2'는 다음 달 19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으며, 김 아나운서 외에도 전진-류이서 부부가 특별출연할 것으로 알려졌다.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