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퀄컴, CPU 설계 스타트업 누비아 1.5조원에 인수

송고시간2021-01-14 08:54

beta

세계 최대 통신용 칩 제조사 퀄컴이 반도체 스타트업 누비아를 인수한다고 13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퀄컴은 이날 애플 출신 엔지니어들이 만든 중앙처리장치(CPU) 설계업체 누비아를 전액 현금거래로 14억달러(약 1조5천365억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퀄컴은 누비아의 기술을 스마트폰과 랩톱, 네트워킹 설비 등에 사용할 계획이라면서 누비아의 뛰어난 CPU 설계 능력이 5G 네트워킹 시장의 핵심적인 요소인 반도체 성능과 전력효율을 끌어올리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세계 최대 통신용 칩 제조사 퀄컴이 반도체 스타트업 누비아를 인수한다고 13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보도에 따르면 퀄컴은 이날 애플 출신 엔지니어들이 만든 중앙처리장치(CPU) 설계업체 누비아를 전액 현금거래로 14억달러(약 1조5천365억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퀄컴은 누비아의 기술을 스마트폰과 랩톱, 네트워킹 설비 등에 사용할 계획이라면서 누비아의 뛰어난 CPU 설계 능력이 5G 네트워킹 시장의 핵심적인 요소인 반도체 성능과 전력효율을 끌어올리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퀄컴은 이번 인수로 3명의 창업자를 포함해 누비아의 뛰어난 기술인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된 점도 큰 수확이라고 덧붙였다.

퀄컴의 차기 최고경영자(CEO)로 임명된 크리스티아누 아몬 사장은 "누비아의 기술인력은 능력이 입증된 혁신가들"이라고 말했다.

누비아는 애플 스마트폰의 심장으로 불리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칩을 만들어온 수석 칩 디자이너 제럴드 윌리엄스 3세와 마누 굴라티, 존 브루노가 약 2년 전 공동 창업한 회사다.

퀄컴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퀄컴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