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세종·충남 짙은 안개에 황사까지…미세먼지 '나쁨'

송고시간2021-01-14 06:23

beta

14일 대전·세종·충남지역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수증기가 응결돼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겠다.

충남 서천 등 충남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고, 부여·논산 등 일부 지역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예보센터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전 지역이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날 풀리자 초미세먼지 다시 기승
날 풀리자 초미세먼지 다시 기승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14일 대전·세종·충남지역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수증기가 응결돼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겠다.

충남 서천 등 충남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고, 부여·논산 등 일부 지역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낮 동안에도 박무나 연무 형태로 남아있는 곳이 많겠다.

고비사막과 내몽골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을 타고 유입되면서 충남권에는 황사가 관측되는 곳이 있겠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예보센터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전 지역이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충남권 대부분이 영하 5도 이하로 떨어져 춥겠으나 오후에는 남서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유입돼 낮부터 기온이 오르겠다. 낮 최고기온은 7∼11도가 되겠다.

대전기상청 관계자는 "전날 낮 동안 녹은 눈이 밤사이 얼면서 도로에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며 "교통안전과 건강 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