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TS, '가온차트 어워즈' 6관왕…'올해의 음반제작상' 창모

송고시간2021-01-13 22:07

beta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제10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6관왕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13일 엠넷과 가온차트 유튜브 채널 등에서 중계된 가온차트뮤직어워즈에서 '올해의 가수상' 디지털 음원 부문 3개, 피지컬(실물) 앨범 부문 2개의 트로피를 가져갔고 '올해의 리테일 앨범상'도 받았다.

'올해의 가수상'은 한국음악콘텐츠협회가 운영하는 가온차트 통계를 바탕으로 분기별로 앨범상, 월별로 음원상을 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블랙핑크 4관왕·아이유 3관왕…이수만에 K팝 공헌상

그룹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사무국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오보람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제10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6관왕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13일 엠넷과 가온차트 유튜브 채널 등에서 중계된 가온차트뮤직어워즈에서 '올해의 가수상' 디지털 음원 부문 3개, 피지컬(실물) 앨범 부문 2개의 트로피를 가져갔고 '올해의 리테일 앨범상'도 받았다.

'올해의 가수상'은 한국음악콘텐츠협회가 운영하는 가온차트 통계를 바탕으로 분기별로 앨범상, 월별로 음원상을 준다.

방탄소년단은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로 1분기, 미니앨범 'BE'로 4분기 피지컬 앨범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또 정규 4집 타이틀곡 '온'으로 지난해 2월,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로 8월, 'BE' 앨범 타이틀곡 '라이프 고스 온'으로 11월 음원상을 가져갔다.

방탄소년단은 영상으로 "올 한해 저희 노래를 들어주고 사랑해주신 아미(팬클럽)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저희가 보여드릴 모습도 기대 많이 해주시고 지켜봐 달라"는 수상소감을 밝혔다.

피지컬 앨범 2분기는 엑소 백현의 '딜라이트'가, 3분기는 세븐틴의 '헹가래'가 영예를 안았다.

디지털 음원 부문에서는 재작년 12월 레드벨벳 '사이코', 지난해 1월 지코 '아무노래', 3월 엠씨더맥스 '처음처럼', 4월 오마이걸 '살짝 설어', 5월 아이유 '에잇', 6월 블랙핑크 '하우 유 라이크 댓', 7월 지코 '서머 헤이트', 9월 청하와 크리스토퍼의 '배드 보이', 10월 블랙핑크의 '러브식 걸즈'가 수상했다.

가수 아이유
가수 아이유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사무국 제공]

블랙핑크는 디지털 음원 부문에 더해 '올해의 소셜 핫 스타상'과 글로벌 팬 투표로 선정되는 '뮤빗 글로벌 초이스 어워즈' 여자 부문에서도 수상해 4관왕에 올랐다.

임영웅이 '뮤빗 글로벌 초이스 어워즈' 남자부문에서 수상하고 영탁이 '올해의 발견상'을 받아 트로트 강세를 보여줬다.

무대 뒤를 만드는 스태프들에게 수상하는 순서도 마련됐다. 방탄소년단의 안무가인 손성득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퍼포먼스 디렉터, 블랙핑크 스타일링을 담당한 김발코·박민희 스타일리스트, 작곡가 팝타임 등이 영예를 안았다.

아이유는 '올해의 작사가'로 선정돼 눈길을 끌었다. 그는 '올해의 롱런 음원상'도 받아 3관왕 주인공이 됐다.

앨범 작업에 참여한 모든 스태프에게 함께 주는 '올해의 음반제작상'은 '메테오'를 히트시킨 래퍼 창모와 소속사 앰비션 뮤직에게 돌아갔다.

창모는 직접 스튜디오에 나와 "이런 메인 상을 받는다는 것 자체가 신기하다"며 "이렇게 스태프들과 상을 받는다는 것은 제가 바라왔던 일이고 영광"이라고 말했다.

래퍼 창모와 앰비션뮤직 관계자들
래퍼 창모와 앰비션뮤직 관계자들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사무국 제공]

K팝 문화와 산업에 큰 공헌을 한 이에게 돌아가는 'K팝 공헌상'은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가 받았다.

그는 "현재 K팝은 아시아를 넘어서 전세계에서 가장 트렌디하고 퀄리티 있는 콘텐츠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좋은 가수를 프로듀싱해서 세계에 K팝이 주류 문화로 확고히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월드 한류스타상'은 NCT, '올해의 월드 루키상'은 에이티즈와 있지, 신인상은 에스파(디지털음원 부문)와 엔하이픈(피지컬 앨범 부문)에게 돌아갔다.

올해 시상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가수들의 현장 공연을 없앴다.

MC인 슈퍼주니어 이특과 있지(ITZY) 리아, 패널인 재재와 주영훈만 스튜디오에 나와 수상자를 소개했다. 시상도 비대면 사전촬영 또는 화상 연결로 진행됐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