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목숨 위협하는 방파제·테트라포드 낚시…사고 비율 증가

송고시간2021-01-13 16:37

beta

동해안 방파제와 테트라포드에서 발생하는 추락 사고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

13일 동해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강원 고성∼경북 경주 지역 방파제와 테트라포드에서 발생한 추락 사고는 2018년 26건, 2019년 25건, 2020년 27건으로 파악됐다.

동해해경청은 "방파제·테트라포드 추락 사고 비율은 동해안 연안에서 발생하는 전체 사고 대비 증가하고 있다"면서 "관광객과 낚시객이 추락사고 위험성을 크게 인지하지 못하는 만큼 순찰과 홍보를 통해 적극적으로 계도하겠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동해=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동해안 방파제와 테트라포드에서 발생하는 추락 사고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

위험한 테트라포드 위 낚시. [촬영 이해용]

위험한 테트라포드 위 낚시. [촬영 이해용]

13일 동해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강원 고성∼경북 경주 지역 방파제와 테트라포드에서 발생한 추락 사고는 2018년 26건, 2019년 25건, 2020년 27건으로 파악됐다.

2021년 새해 들어서도 4건의 추락 사고가 이어졌다.

이는 동해안 연안에서 같은 시기 발생한 전체 안전사고가 122건→97건→83건으로 감소한 것과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그 비율이 늘어난 것이다.

방파제·테트라포드 추락 사고는 귀중한 생명을 잃는 사고로 이어지기도 한다.

2018년과 2019년 해당 지역 방파제와 테트라포드에서 추락해 숨진 사람은 각각 5명과 3명으로 집계됐다.

해경은 자치단체와 협조해 방파제 주변에 안전관리 시설물을 설치하고, 방파제·테트라포드 낚시객에게 구명조끼를 무료로 대여하는 사업을 추진한 결과 2020년에는 사망자가 발생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방파제 테트라포드 추락 낚시객 구조. [동해해경 제공 자료사진]

방파제 테트라포드 추락 낚시객 구조. [동해해경 제공 자료사진]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최근 낚시를 즐기기 위해 방파제를 찾는 사람이 증가하면서 추락 사고는 늘어날 것으로 우려된다.

방파제 주변에 설치된 테트라포드는 표면이 둥글고 미끄러운데다 지지대나 손잡이가 없어 추락하면 스스로 빠져나오기 힘들어 인명 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동해해경청은 "방파제·테트라포드 추락 사고 비율은 동해안 연안에서 발생하는 전체 사고 대비 증가하고 있다"면서 "관광객과 낚시객이 추락사고 위험성을 크게 인지하지 못하는 만큼 순찰과 홍보를 통해 적극적으로 계도하겠다"고 설명했다.

dm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