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그나 "LG와 합작, 전기차 파워트레인의 수직통합화 가능케 해"

송고시간2021-01-13 07:52

beta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은 LG전자와의 합작법인(조인트벤처) 설립으로 전기차의 파워트레인 생산에 수직 통합화(제품 생산의 전 공정을 한 회사 내에 두는 것)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평가했다.

마그나의 수석 디렉터 제임스 토빈은 12일(현지시간) 'CES(소비자가전전시회) 2021'의 하나로 열린 미디어 행사 '마그나 라이브'에서 전기차 파워트레인 시스템 비용의 70%가 e모터와 인버터로 구성되는 만큼 이 부품을 자사 포트폴리오에 수직 통합시키는 것이 핵심인데 LG는 대규모 생산 능력을 가졌을 뿐 아니라 마그나가 전기차 시장에서 성공하는 데 핵심적인 수직 통합화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토빈 디렉터는 또 LG가 이미 제너럴모터스(GM)와 재규어랜드로버 등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는데 앞으로 더 늘어날 것이고, 마그나의 글로벌 고객 중에서도 전략적으로 전기차로 전환하는 고객이 나오면 앞으로 합작법인의 고객사 목록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합작법인의 고객사, 앞으로 더 확대될 것"

LG전자는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전기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 분야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고 지난달 밝혔다.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전자는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전기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 분야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고 지난달 밝혔다.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세계 3위의 자동차 부품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은 LG전자와의 합작법인(조인트벤처) 설립으로 전기차의 파워트레인 생산에 수직 통합화(제품 생산의 전 공정을 한 회사 내에 두는 것)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평가했다.

마그나의 수석 디렉터 제임스 토빈은 12일(현지시간) 'CES(소비자가전전시회) 2021'의 하나로 열린 미디어 행사 '마그나 라이브'에서 전기차 파워트레인 시스템 비용의 70%가 e모터와 인버터로 구성되는 만큼 이 부품을 자사 포트폴리오에 수직 통합시키는 것이 핵심인데 LG는 대규모 생산 능력을 가졌을 뿐 아니라 마그나가 전기차 시장에서 성공하는 데 핵심적인 수직 통합화를 가능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LG가 이미 한국과 중국의 공장들에서 e모터와 인버터를 대규모로 생산하고 있으며 이처럼 마그나가 선택할 수 있는 제품 포트폴리오를 이미 갖추고 있다는 점이 합작의 장점 중 하나라고 말했다.

토빈 디렉터는 마그나의 어떤 공장이 조인트벤처에 합류하느냐는 질문에는 "(전기차 부품 관련) 특정한 수요에 기반을 두고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우리의 글로벌 공장을 통합할 것"이라고 답했다.

토빈 디렉터는 또 LG가 이미 제너럴모터스(GM)와 재규어랜드로버 등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는데 앞으로 더 늘어날 것이고, 마그나의 글로벌 고객 중에서도 전략적으로 전기차로 전환하는 고객이 나오면 앞으로 합작법인의 고객사 목록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신설 합작법인의 본사가 인천에 들어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의 론 플롤리 전략 책임자는 LG의 빌딩블록(부품)이 파워트레인 시스템을 완성하는 데 이용될 사례를 들어달라는 물음에 현재 250㎾ 출력을 목표로 마그나가 개발 중인 전기차를 예로 들었다.

플롤리 책임자는 현재 자사 포트폴리오에는 이 빌딩블록이 없지만 LG는 이를 위한 e모터와 인버터를 모두 보유하고 있다며 조인트벤처가 설립되면 이를 활용해 제품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플롤리 책임자는 "(이를 통해) 제품 개발은 물론 대량 생산 측면에서 리드 타임(제품 초기 구상부터 완성까지 걸리는 시간)과 비용을 모두 절감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