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확산으로 혈액 수급 비상…충남도청서 헌혈 행사

송고시간2021-01-12 14:04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충남도와 지역 혈액원이 12일 도청 광장에서 헌혈 행사를 했다.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헌혈을 하기로 했던 4천80명이 헌혈을 취소하면서 보유량이 급감했다.

충남도는 지난해 5차례에 걸쳐 단체로 헌혈에 동참했으며, 혈액 수급 상황에 따라 앞으로도 헌혈 행사를 수시로 개최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헌혈 취소 잇따르며 지역 혈액 보유량 4.6일분

충남도 헌혈 행사
충남도 헌혈 행사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충남도와 지역 혈액원이 12일 도청 광장에서 헌혈 행사를 했다.

혈액원에서 헌혈 차량을 투입해 도청 직원들이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도 이날 직접 헌혈에 동참했다.

지난 6일 기준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 혈액원이 보유한 혈액은 지역 내에서 4.6일간 공급할 수 있는 양에 불과하다.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헌혈을 하기로 했던 4천80명이 헌혈을 취소하면서 보유량이 급감했다.

충남도는 지난해 5차례에 걸쳐 단체로 헌혈에 동참했으며, 혈액 수급 상황에 따라 앞으로도 헌혈 행사를 수시로 개최할 계획이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