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김정은, 당 총비서로 추대…김여정 정치국 후보위원에도 빠져(종합)

측근 조용원 '서열 5위'로 올라…대남비서 없애고 김영철 통일전선부장 임명 추정

'대미' 최선희 강등·'대중' 김성남 부장으로…오일정도 초고속 승진

김정은, 당 총비서로 추대…김여정 정치국 후보위원에도 빠져
김정은, 당 총비서로 추대…김여정 정치국 후보위원에도 빠져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국내에서만 사용 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북한 최고지도자인 김정은이 노동당 총비서로 추대됐다.

조선중앙통신은 11일 전날 열린 8차 당대회 6일차 회의 내용을 전하며 "당 제8차 대회는 김정은 동지를 조선노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할 것을 결정한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김정은의 당내 공식 직함은 집권 초기 제1비서에서 지난 2016년 위원장, 이번에는 총비서로 바뀌었다.

과거 김정일 국방위원장에 부여했던 정치적 상징인 '총비서' 직책을 김 위원장이 직접 맡음으로써 명실공히 노동당의 최고지도자임을 명확히 한 셈이다.

앞서 북한은 2012년 당대표자회에서 김정일을 '영원한 총비서'로 추대하고, 같은 해 최고인민회의에서 '영원한 국방위원장'으로 헌법에 명시했으나 지난해 개정 헌법에서는 김정일을 김일성과 함께 '영원한 수령'으로 명시했다.

이번 인사에서 '김정은의 입' 역할을 맡아 승진 여부가 주목됐던 김 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당 제1부부장은 기존 정치국 후보위원에서도 빠졌고, 당 부장 명단에도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김정은 총비서의 여동생인 김여정 당 제1부부장
김정은 총비서의 여동생인 김여정 당 제1부부장

[연합뉴스TV 제공]

이번 인사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인물은 김 위원장의 최측근인 조용원으로, 요직을 도맡으며 북한 내 '권력 서열 5위'로 올라섰다.

조용원은 정치국 상무위원에 선출돼, 상무위원회는 김 위원장과 기존 최룡해·리병철·김덕훈·조용원 등 총 5명으로 구성됐다.

조용원은 당 중앙위원회 비서, 당 중앙군사위원회 위원으로도 임명돼 조직 비서 직책을 꿰찬 것으로 관측된다.

기존 정치국 상무위원이었던 박봉주 당 부위원장은 모든 당 직책에서 물러났다.

오일정 당 부장이 당중앙위 위원에서 정치국 위원으로 초고속 승진한 것도 돋보인다.

오일정은 빨치산 1세대이자 김정일 후계체제의 일등공신인 오진우 전 인민무력부장(1995년 사망)의 3남이다.

기존에 정치국 위원이었던 최부일 군정지도부장은 모든 당 직책에서 빠졌다.

'김정은 최측근' 조용원, 권력서열 5위로 약진
'김정은 최측근' 조용원, 권력서열 5위로 약진

[연합뉴스 자료사진·조선중앙TV 화면] 2021.1.9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대미·대남라인 인사들의 이동도 눈에 띈다.

대미 라인인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은 당 중앙위원회 위원에서 후보위원으로 강등됐다.

대중 외교를 담당해 온 김성남 당 국제부 제1부부장이 당 부장으로 임명됐고, 리선권 외무상은 정치국 후보위원 자리를 유지했다.

대남 문제를 총괄했던 김영철 당 부위원장이 당 비서에서 제외되고 당 부장에만 이름을 올려 북한이 대남 담당 비서를 없애고 당 부장만 둔 것으로 추정된다. 대남 담당이었던 장금철 당 통일전선부장은 부장단 명단에 빠졌다.

북한은 기존 10명이었던 당 부위원장을 7명 구성의 당 비서 체제로 줄였다. 인물 면면을 보면 대남과 외교 담당을 없앤 것으로 보인다.

당 정치국 상무위원은 종전과 마찬가지로 5명이며, 위원은 상무위원을 포함해 19명, 후보위원은 11명이었다.

당 중앙위원회 위원은 138명, 당 중앙위 후보위원은 111명이다.

[그래픽] 북한 노동당 주요 인사
[그래픽] 북한 노동당 주요 인사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heev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3VWvb7leuw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