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추위 이어지는 경남…내일 낮까지 '꽁꽁'

송고시간2021-01-11 06:26

beta

11일 경남은 북극발 한파 영향으로 인한 강추위가 맹위를 떨치겠다.

창원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1∼7도, 낮 최고기온은 0∼4도를 기록하겠다.

창원 기상대는 12일 아침까지 춥다가 낮부터 차차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얼어붙은 진해 군항
얼어붙은 진해 군항

[해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11일 경남은 북극발 한파 영향으로 인한 강추위가 맹위를 떨치겠다.

창원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1∼7도, 낮 최고기온은 0∼4도를 기록하겠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가야산 영하 11.7도, 밀양 영하 10.5도, 거창 영하 10.4도, 창원 영하 5.5도 등이다.

창원 기상대는 12일 아침까지 춥다가 낮부터 차차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대기가 매우 건조해 화재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home1223@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Sq_C52xIV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