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킹덤 아신전' 촬영 문경 오픈세트장서 불

송고시간2021-01-07 15:21

beta

7일 오후 1시 42분께 경북 문경 가은읍 가은오픈세트장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진화됐다.

넷플릭스 영화 '킹덤 시즌3'를 지난해 8월부터 촬영해온 제작진이 토치램프(금속 용접 버너)로 눈을 녹이다가 성곽에 옮겨붙었다.

소방 관계자는 "드라마 제작진이 촬영을 위해 눈을 녹이다가 불이 났으나 인명 피해는 없다"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시간 만에 진화…제작진이 토치램프로 눈 녹이다가 불나

가은오픈세트장 화재 모습
가은오픈세트장 화재 모습

[문경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문경=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7일 오후 1시 42분께 경북 문경시 가은읍 가은오픈세트장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진화됐다.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아신전'을 지난해 8월부터 촬영해온 제작진이 토치램프(금속 용접 버너)로 눈을 녹이다가 불꽃이 성곽에 옮겨붙었다.

외벽 마감재에 불이 붙어 내부 목재가 타고, 진화 과정에서 성곽 일부가 무너져 내렸다.

소방 관계자는 "드라마 제작진이 촬영을 위해 눈을 녹이다가 불이 났으나 인명 피해는 없다"고 했다.

화재 현장에는 소방차 9대가 출동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