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미시 지역상품권 발행 규모, 인구 대비 도내 지자체 중 꼴찌

송고시간2021-01-07 14:52

beta

경북 구미시가 인구 대비 지역상품권을 너무 적게 발행한다는 문제점이 제기됐다.

7일 구미경실련에 따르면 인구 41만6천명의 구미시는 올해 지역상품권 300억원을 발행할 예정인데 포항시·김천시와 비교해 발행 규모가 작다.

구미시의 발행 규모는 경북 도내 시·군 중 인구 대비로 꼴찌 수준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올해 300억원 예정…10% 할인에 따른 소득보전 효과 생각해야

구미 10대 뉴스의 1위를 차지한 구미사랑상품권 발행
구미 10대 뉴스의 1위를 차지한 구미사랑상품권 발행

[구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구미시가 인구 대비 지역상품권을 너무 적게 발행한다는 문제점이 제기됐다.

7일 구미경실련에 따르면 인구 41만6천명의 구미시는 올해 지역상품권 300억원을 발행할 예정인데 포항시·김천시와 비교해 발행 규모가 작다.

인구 50만5천명인 포항시는 올해 3천억원을, 인구 14만명인 김천시는 500억원을, 인구 2만5천명인 청송군은 250억원을 발행할 예정이다.

포항시와 비교하면 10% 수준이고, 청송군과 비슷한 규모라는 것이다.

지역상품권은 10% 할인에 따른 소득보전 효과를 내 저소득층과 중산층의 호응이 높다.

시민 설문조사로 선정된 구미시의 지난해 10대 뉴스 중 1위가 구미사랑상품권 확대 발행이고, 2019년 10대 뉴스에서도 4위를 차지했다.

그렇지만 구미시의 발행 규모는 경북 도내 시·군 중 인구 대비로 꼴찌 수준이다.

구미시는 부채비율이 높아 지역상품권 발행에 소극적이다.

구미경실련은 "지역경제 위기 상황에서 지자체가 쓸 수 있는 유일한 보편적 소득보전 정책은 지역상품권 발행"이라며 "다른 예산을 줄여서라도 포항시의 절반인 1천500억원 정도를 발행해야 한다"고 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