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지지 시위대 의사당 난입으로 4명 사망·52명 검거(종합)

송고시간2021-01-07 14:18

beta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지지하는 시위대가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의사당에 난입하는 과정에 4명이 사망하고 5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AP통신, AFP통신,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워싱턴DC 경찰은 의회 경찰이 쏜 총에 맞은 시위대 여성 1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사망했고 3명은 "의료 응급상황"으로 숨졌다고 밝혔다.

숨진 시위대 여성은 캘리포니아주 남부 샌디에이고 출신의 애슐리 배빗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열렬한 지지자였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망 여성은 '극렬' 지지자…시위 전날 "폭풍 도착했다" 트윗

연기 자욱한 의사당 안에서 경찰과 대치한 트럼프 지지자들
연기 자욱한 의사당 안에서 경찰과 대치한 트럼프 지지자들

(워싱턴 AP=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연방의회 의사당의 상원 회의장 밖 복도가 흰 연기로 가득 찬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의회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상ㆍ하원은 이날 합동회의를 개최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승리를 인증할 예정이었으나 시위대가 의사당에 난입하는 초유의 사태로 회의가 전격 중단됐다. leekm@yna.co.kr

(워싱턴·서울=연합뉴스) 임주영 특파원 최윤정 이영섭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지지하는 시위대가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의사당에 난입하는 과정에 4명이 사망하고 5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AP통신, AFP통신,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워싱턴DC 경찰은 의회 경찰이 쏜 총에 맞은 시위대 여성 1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사망했고 3명은 "의료 응급상황"으로 숨졌다고 밝혔다.

숨진 시위대 여성은 캘리포니아주 남부 샌디에이고 출신의 애슐리 배빗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열렬한 지지자였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현지 언론은 배빗이 미 공군에서 14년 복역하며 네 차례 해외파병 근무를 수행한 이력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남편과 함께 샌디에이고에서 사업체를 운영했던 것으로도 알려졌다.

배빗은 트위터 계정에 자신을 '재향 군인'이라고 소개하며 애국심을 드러냈다고 AFP통신은 전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He7ICr8XhX0

미 의사당 난입 시위대에 총 겨누는 경찰
미 의사당 난입 시위대에 총 겨누는 경찰

(워싱턴 AP=연합뉴스) 미국 워싱턴DC 국회의사당에서 6일(현지시간) 경찰이 하원 본회의장에 난입하려는 시위대에 총을 겨누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 시위대는 이날 경찰의 저지를 뚫고 의사당 경내로 난입했으며 일부는 의사당 안 일부 시설까지 점거했다.
sungok@yna.co.kr

최근에는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트윗 글을 공유했다. 시위 하루 전에는 계정에 "그 무엇도 우리를 막지 못할 것"이라면서 "그들이 계속 시도해도 폭풍은 이미 도착했고 24시간 이내에 워싱턴DC에 내려앉을 것…어둠에서 빛으로!"라는 글을 올렸다.

경찰은 의사당 난입과 관련해 52명을 체포했다고 말했다.

이 중 47명은 뮤리얼 바우저 워싱턴DC 시장이 도입한 오후 6시 통금을 어겨 체포됐고, 26명은 의사당 경내에서 붙잡혔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나머지 일부는 미허가·금지 총기를 소지한 혐의로 검거됐다.

경찰은 또한 의사당 인근 민주당 전국위원회(DNC)와 공화당 전국위원회(RNC) 본부 건물에서 파이프 폭탄을 발견했고, 의사당 경내 차량에서 화염병이 든 냉장고도 회수했다고 밝혔다.

미 의사당 난입해 경찰과 대치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미 의사당 난입해 경찰과 대치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워싱턴 AP=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연방 의회의사당에 난입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상원 본회의장 밖 복도에서 의회 경찰과 대치하고 있다. 상ㆍ하원은 이날 합동회의를 개최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승리를 인증할 예정이었으나 시위대가 의사당에 난입하는 초유의 사태로 회의가 6시간 중단됐다가 재개됐다.
leekm@yna.co.kr

merci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