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 신임 의장국에 노르웨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1718위원회)의 신임 의장국이 노르웨이로 결정됐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은 안보리 관계자가 이메일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고 6일(현지시간) 전했다.

대북제재위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중국·러시아)과 10개 비상임이사국으로 구성돼 있으며, 의장국은 비상임이사국 중 한 곳이 맡아왔다.

노르웨이는 지난해 6월 비상임이사국으로 선출돼 올해부터 안보리 활동을 시작했다. 노르웨이의 대북제재위 의장국 임기는 2022년 말까지 2년이다.

지난해 말까지 의장국이었던 독일은 비상임이사국 임기를 마치면서 의장국 자리도 내려놓게 됐다.

comm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