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도권 임시검사소 내일부터 나흘간 단축운영…오전11시~오후3시

송고시간2021-01-06 11:22

beta

이번 주말까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매서운 한파가 예상되는 가운데 수도권에서 운영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의 운영 시간이 일시적으로 단축된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내일(7일)부터 일요일(10일)까지 나흘간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의 운영 시간을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로 단축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재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는 총 143곳의 임시 선별검사소가 운영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추위에도 멈출 수 없는 코로나 검사
추위에도 멈출 수 없는 코로나 검사

지난 5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반포종합체육관에 마련된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의료진이 검체 검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이번 주말까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매서운 한파가 예상되는 가운데 수도권에서 운영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의 운영 시간이 일시적으로 단축된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내일(7일)부터 일요일(10일)까지 나흘간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의 운영 시간을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로 단축 운영한다"고 밝혔다.

윤 반장은 "최근 한파가 지속됨에 따라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일하는 의료진을 보호하고 검사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목적"이라며 "다음 주부터는 모든 검사소가 정상 운영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는 총 143곳의 임시 선별검사소가 운영되고 있다.

지난달 14일 문을 연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는 지역사회 내 '숨은 감염자'를 찾아내기 위한 것으로, 오는 17일까지 운영된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수도권 임시 선별검사소를 통해 확진된 코로나19 환자는 총 2천398명이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