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부구치소, 6차 전수조사서 66명 추가 확진

송고시간2021-01-06 10:32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규모 집단 감염이 진행 중인 서울동부구치소(이하 동부구치소)에서 수용자 66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6일 법무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기준 전국 교정시설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천191명으로 전날보다 66명 늘었다.

동부구치소는 전날 직원 429명과 수용자 338명을 대상으로 6차 전수검사를 진행했으며 수용자 6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국 교정시설 누적 확진자 1천191명

교정시설 코로나19 여진 계속
교정시설 코로나19 여진 계속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6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 법무부는 이날 동부구치소 수용자 66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규모 집단 감염이 진행 중인 서울동부구치소(이하 동부구치소)에서 수용자 66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6일 법무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기준 전국 교정시설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천191명으로 전날보다 66명 늘었다. 출소자를 포함한 수용자가 1천150명이고 직원이 41명이다.

추가 확진자 66명은 모두 동부구치소에서 나왔다. 동부구치소는 전날 직원 429명과 수용자 338명을 대상으로 6차 전수검사를 진행했으며 수용자 6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현재 교정시설에 격리된 수용자는 총 1천47명이다. 동부구치소가 672명으로 가장 많고 경북북부2교도소 341명, 광주교도소 16명, 서울남부교도소 15명, 서울구치소와 강원북부교도소, 영월교도소가 각 1명씩이다.

법무부 교정본부는 현재 전국 교정기관 52곳의 수용자·직원 7만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김재술 교정본부 의료과장은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정례 브리핑에 참석해 동부구치소 내 코로나19 상황과 향후 대책 등을 설명할 예정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SWgW5TfxuM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