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병들의 코로나 블루를 해소하라" 해군 1함대 대책 '눈길'

송고시간2021-01-06 10:25

beta

해군 1함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장병들이 겪는 '코로나 블루'(우울증)를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했다.

6일 해군 1함대에 따르면 매일 오후 4시 이후를 전투체육 시간으로 지정,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키면서 개인 운동을 하고 신체적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1함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장병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동해=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해군 1함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장병들이 겪는 '코로나 블루'(우울증)를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했다.

개인 운동으로 코로나 블루 극복하는 윤태양 병장. [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개인 운동으로 코로나 블루 극복하는 윤태양 병장. [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6일 해군 1함대에 따르면 매일 오후 4시 이후를 전투체육 시간으로 지정,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키면서 개인 운동을 하고 신체적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군사경찰대대 윤태양 병장은 "입대 전에는 몸무게 미달로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을 정도로 마른 체구였지만, 부대 내 코로나 블루 방지를 위한 전투체육 시간을 활용해 운동한 결과 지금처럼 건강한 몸을 얻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또 휴가가 통제되면서 오랜 기간 가족을 만나지 못하는 병사들을 위해 지정된 장소에서 개인 휴대전화를 이용해 영상통화를 할 수 있도록 했다.

기지지원대대 윤종혁 병장은 "직접 만날 수는 없지만, 영상통화로 오랜만에 가족들의 얼굴을 보며 대화할 수 있게 가족 걱정도 많이 사라지고, 가족들도 안심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가족과 영상 통화하는 윤종혁 병장. [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가족과 영상 통화하는 윤종혁 병장. [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이와 함께 장병들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사기를 높이기 위해 책과 DVD를 수시로 구매해 일과 후 대여해 주고 있다.

부대가 구매하는 도서와 DVD는 소설, 취미, 자기계발 등 다양하다.

공보정훈실 오장욱 일병은 "내가 원하는 도서를 병영에서 쉽게 읽을 수 있고, 영화도 편하게 골라 볼 수 있어 오히려 입대 전보다 더 마음이 건강해지는 시간이 됐다"고 반겼다.

이밖에 메일이나 문자, 편지, '하고 싶은 말이 있어요 함' 등을 통해 장병들과 소통하고 있다고 부대 측은 설명했다.

1함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장병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영화 고르는 오장욱 일병.[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화 고르는 오장욱 일병.[1함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dm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