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LPGA 투어 임희정·박지영, 한국토지신탁과 후원 계약

송고시간2021-01-06 07:51

beta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임희정(21)과 박지영(25)이 한국토지신탁과 후원 계약을 했다.

한국토지신탁은 "5일 서울 강남구 코레이트타워에서 후원 조인식을 개최했다"며 "이번 후원 계약으로 임희정과 박지영은 한국토지신탁 로고가 들어간 모자, 의류를 착용하고 경기에 나서며 기업 및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지난해 골프단을 창단한 한국토지신탁은 기존 박현경(21), 김민선(26)과 함께 투어 정상급 선수들을 보유하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왼쪽부터 박지영, 최윤성 한국토지신탁 대표, 임희정.
왼쪽부터 박지영, 최윤성 한국토지신탁 대표, 임희정.

[한국토지신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임희정(21)과 박지영(25)이 한국토지신탁과 후원 계약을 했다.

한국토지신탁은 "5일 서울 강남구 코레이트타워에서 후원 조인식을 개최했다"며 "이번 후원 계약으로 임희정과 박지영은 한국토지신탁 로고가 들어간 모자, 의류를 착용하고 경기에 나서며 기업 및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지난해 골프단을 창단한 한국토지신탁은 기존 박현경(21), 김민선(26)과 함께 투어 정상급 선수들을 보유하게 됐다.

임희정은 2019년 3승을 거두며 상금 순위 4위에 올랐고, 2020년에도 상금 순위 8위를 기록한 선수다.

박지영은 2015년 신인왕 수상자로 통산 2승을 거뒀다.

한편 임희정은 올해부터 브리지스톤 골프와 공, 클럽 사용 계약을 맺었고, 박현경 역시 브리지스톤골프와 2021년 클럽 사용 계약을 연장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