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진욱 "공수처 우려, 현실이 되지 않도록 최선다할 것"

송고시간2021-01-05 09:57

beta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 후보자는 5일 "이제 태어날 공수처가 소처럼 꾸준하게 앞으로 전진하는 한 해가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에 출근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2021년 신축년 새해 소망"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공수처는 대한민국의 법과 정의가 살아있음을 보여줄 수 있는 국가기관이라는 기대가 있지만, 정반대로 운영될 것이라는 우려도 있다"며 "기대가 우려로, 우려가 현실이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공수처, 소처럼 꾸준하게 앞으로 전진하길 소망"

질문에 답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질문에 답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장 후보자가 5일 종로구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대희 최재서 기자 =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 후보자는 5일 "이제 태어날 공수처가 소처럼 꾸준하게 앞으로 전진하는 한 해가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에 출근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2021년 신축년 새해 소망"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공수처는 대한민국의 법과 정의가 살아있음을 보여줄 수 있는 국가기관이라는 기대가 있지만, 정반대로 운영될 것이라는 우려도 있다"며 "기대가 우려로, 우려가 현실이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전날 공개된 재산 가운데 1억원 가량인 주식 상당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주인 것과 관련해 "현재 정리하고 있는데 정확한 (매수) 선후 관계나 날짜를 되살리고 있으며, 청문회 때 밝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야당 측이 공수처장후보추천위를 상대로 낸 공수처장 후보 추천 의결 집행정지 소송에 대해선 "법원에서 절차가 진행 중이라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했다. 김 후보자는 취재진 질문이 이어지자 "청문회 때 답하겠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오전 10시에 가까운 출근이 공무원으로서 늦지 않냐는 일부 언론의 지적에 대해 "현재는 헌법재판소 선임연구관과 공직 후보자 2가지 신분으로, 헌재에는 개인적으로 연가를 쓰고 있다"며 "오늘도 또 (지적)할까봐 설명한다"고 덧붙였다.

출근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출근하는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김진욱 초대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장 후보자가 5일 종로구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hama@yna.co.kr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