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리그1 제주, 국가대표 출신 수비수 송주훈 영입

송고시간2021-01-04 17:41

beta

프로축구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가 국가대표 출신의 중앙 수비수 송주훈(27)을 영입했다.

제주는 4일 "중국 슈퍼리그 선전FC에서 활약한 수비수 송주훈과 입단계약을 했다"라며 "세부 계약 조건은 상호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연령별 대표를 거친 송주훈은 2013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의 8강 진출에 힘을 보탰고, 2016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도 활약한 중앙 수비수로 2017년 10월 모로코와 친선전을 통해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데뷔전을 치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 유니폼을 입은 수비수 송주훈.
제주 유니폼을 입은 수비수 송주훈.

[제주 유나이티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가 국가대표 출신의 중앙 수비수 송주훈(27)을 영입했다.

제주는 4일 "중국 슈퍼리그 선전FC에서 활약한 수비수 송주훈과 입단계약을 했다"라며 "세부 계약 조건은 상호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연령별 대표를 거친 송주훈은 2013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의 8강 진출에 힘을 보탰고, 2016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도 활약한 중앙 수비수로 2017년 10월 모로코와 친선전을 통해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데뷔전을 치렀다.

건국대를 졸업한 송주훈은 일본 J리그 알비렉스 니가타를 통해 프로에 데뷔한 뒤 2019년 경남FC로 이적했다가 그해 7월 중국으로 건너가 선전FC에서 뛰었다.

190㎝의 장신으로 제공권이 좋고 피지컬이 뛰어난 송주훈은 세트 피스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게 장점이다.

특히 송주훈은 제주에서 뛰는 이창민, 안현범, 이찬동, 류승우 등과 U-23 대표팀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바 있어 팀에 빠르게 적응할 것으로 예상된다.

송주훈은 "제주의 K리그2 우승과 1부리그 승격을 이끈 원동력이 수비였던 만큼 수비진에서 존재감을 제대로 보여주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