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서 20대 발달장애인 실종 일주일…"112 제보 절실"

송고시간2021-01-04 07:21

beta

연말 한파 속 경기 고양시 행주산성둘레길에서 중증 자폐장애가 있는 20대 남성이 실종돼 일주일째 관계 당국이 수색 중이다.

4일 경기도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와 보호자 등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후 4시 30분께 고양시 평화누리길 행주산성둘레길 일산·파주 방면에서 발달장애인 장준호(21·남·행신동)씨가 실종됐다.

장씨의 어머니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아이가 집에만 있으면 너무 힘들어해서 코로나에도 산책을 꼭 해줘야 해 사람이 최대한 없는 곳을 찾아간 것"이라면서 "중간에 끊긴 족적만 있고, CCTV에도 찍히지 않아 목격자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양=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연말 한파 속 경기 고양시 행주산성둘레길에서 중증 자폐장애가 있는 20대 남성이 실종돼 일주일째 관계 당국이 수색 중이다.

고양서 실종 일주일 된 장준호씨
고양서 실종 일주일 된 장준호씨

(고양=연합뉴스) 지난달 28일 오후 4시 30분께 고양시 평화누리길 행주산성둘레길 일산·파주 방면에서 실종된 발달장애인 장준호(21·남·행신동)씨. 2021.1.4 [보호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suki@yna.co.kr

4일 경기도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와 보호자 등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후 4시 30분께 고양시 평화누리길 행주산성둘레길 일산·파주 방면에서 발달장애인 장준호(21·남·행신동)씨가 실종됐다.

장씨는 당시 어머니와 인적이 없는 길에서 산책 중이었으며, 갑자기 뛰어서 어머니를 앞서가 숨기를 반복하는 과정에서 실종된 것으로 전해졌다.

산책로는 샛길을 통해 고양시 덕양구 신평IC 자전거도로로 이어지는데, 인근 현장과 다른 출입로 폐쇄회로(CC)TV에는 장씨의 모습이 포착되지 않았다.

실종 당시 장씨는 짙은 남색 점퍼에 검은색 바지와 회색 티를 입었고, 어두운색의 운동화를 신고 있었다. 마스크는 실종 뒤 벗어버렸을 가능성이 크다.

장씨는 키 173㎝에 몸무게 108㎏으로, 체구가 큰 편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_OkIqtXNTFA

언어로 자신의 의사를 표현할 수는 없으나, 상대방이 하는 말은 대부분 알아들을 수 있다.

장씨의 어머니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아이가 집에만 있으면 너무 힘들어해서 코로나에도 산책을 꼭 해줘야 해 사람이 최대한 없는 곳을 찾아간 것"이라면서 "중간에 끊긴 족적만 있고, CCTV에도 찍히지 않아 목격자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과 상관없이 112로 신고 전화하면 수색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나치지 말고 누구라도 꼭 제보나 신고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양서 실종 일주일 된 장준호씨
고양서 실종 일주일 된 장준호씨

실종 당시 모습(왼쪽)과 평소 얼굴. [보호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