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육군 신속대응사단 창설…테러·국지도발 등 '즉각 투입'

송고시간2021-01-01 20:31

beta

육군 신속대응사단이 1일 창설됐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기존 사단은 관할 지역 방어가 주요 임무라면, 신속대응사단은 지역에 구애받지 않고 평시는 물론 전시에도 다양한 임무에 투입된다는 점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테러와 재난 등 비전통 위협 대응과 국지도발 상황에 즉각적으로 투입될 것으로 관측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방부
국방부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육군 신속대응사단이 1일 창설됐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사단급 공수부대가 생긴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기존 사단은 관할 지역 방어가 주요 임무라면, 신속대응사단은 지역에 구애받지 않고 평시는 물론 전시에도 다양한 임무에 투입된다는 점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이에 따라 테러와 재난 등 비전통 위협 대응과 국지도발 상황에 즉각적으로 투입될 것으로 관측된다.

신속대응사단은 2사단을 모체로 창설돼 정식 명칭은 '제2신속대응사단'이며, 평시에 제2작전사령부의 통제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육군은 '국방개혁 2.0'에 따라 상비병력 감축과 미래 전장 환경 변화에 대비하기 위해 신속대응사단 외에도 산악여단·특수기동지원여단 등 맞춤형 부대로 구조를 개편할 계획을 갖고 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