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인 선호 미인형은 갸름한 얼굴·넓은 이마·작은 입술"

송고시간2020-12-30 10:54

beta

한국인이 선호하는 미인은 갸름한 얼굴에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가진 여성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치과병원 치과교정과 국윤아 교수와 사우디아라비아 킹파이잘대, 미국 애리조나대 등이 참여한 공동 연구팀은 한국인과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의 심미적 기준을 분석한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한국인은 전반적으로 갸름한 얼굴형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선호했지만 파라과이인은 약간 각진 얼굴에 큰 입술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파라과이인은 각진 얼굴에 큰 입술 선호…서양인과 선호 비율 달라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한국인이 선호하는 미인은 갸름한 얼굴에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가진 여성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는 비교 연구한 파라과이와도, 서양의 이상적 비율과도 달랐다.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치과병원 치과교정과 국윤아 교수와 사우디아라비아 킹파이잘대, 미국 애리조나대 등이 참여한 공동 연구팀은 한국인과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의 심미적 기준을 분석한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연구팀은 미스코리아 54명과 미스파라과이 34명을 대상으로 3D 카메라로 얼굴 정면과 측면을 특수 촬영해 길이 및 각도를 측정했다. 측정값을 기준으로 인종에 따른 심미성 차이를 평가하고, 두 결과를 서양인의 대표적인 황금비(golden ratio)와 비교했다.

그 결과 한국인은 전반적으로 갸름한 얼굴형과 넓은 이마, 작은 입술을 선호했지만 파라과이인은 약간 각진 얼굴에 큰 입술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 국가가 선호하는 얼굴은 서양에서 이상적인 비율로 판단되는 황금비와도 차이가 있었다.

국 교수는 "다문화 시대에서 미의 기준은 인종적인 특성도 반영될 뿐만 아니라 시대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서양인의 황금비만을 따를 것이 아니라 이번 연구 결과를 교정 진단 및 치료에 반영한다면 환자들의 만족도 또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구 결과는 세계치과교정의사연맹 학술지(Journal of the World Federation of Orthodontists) 9월호에 게재됐다.

왼쪽은 한국인이 선호하는 얼굴, 오른쪽은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
왼쪽은 한국인이 선호하는 얼굴, 오른쪽은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

(서울=연합뉴스) 왼쪽은 한국인이 선호하는 얼굴, 오른쪽은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 3D 입체측정 결과 분석을 통해 한국인과 파라과이인이 선호하는 얼굴을 그림으로 나타냈다. 2020.12.30. [서울성모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