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탁현민 檢고발…"KBS에 '대통령 흑백연설' 지시"

송고시간2020-12-27 14:42

beta

국민의힘은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을 방송법 위반 혐의로 오는 28일 대검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미디어특위는 27일 보도자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2050 탄소 중립 비전 선언' 생방송 당시 탁 비서관이 KBS에 구체적 제작 방침을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특위는 "KBS 내부 문자 메시지에 따르면, 화면을 단순히 흑백으로 송출하는 것 외에 '흑백 화면에 어떠한 컬러 자막이나 로고 삽입 불허' 등 구체적 제작 방침을 지시한 내용이 포함됐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흑백영상으로 생중계된 문 대통령의 탄소중립선언
흑백영상으로 생중계된 문 대통령의 탄소중립선언

[KBS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은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을 방송법 위반 혐의로 오는 28일 대검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미디어특위는 27일 보도자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2050 탄소 중립 비전 선언' 생방송 당시 탁 비서관이 KBS에 구체적 제작 방침을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특위는 "KBS 내부 문자 메시지에 따르면, 화면을 단순히 흑백으로 송출하는 것 외에 '흑백 화면에 어떠한 컬러 자막이나 로고 삽입 불허' 등 구체적 제작 방침을 지시한 내용이 포함됐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 행위들은 공정성과 독립성을 핵심 가치로 다루고 있는 방송법의 근본 취지를 무너뜨리는 것"이라며 "방송 편성에 규제나 간섭을 가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KBS는 "흑백 영상이 방송되는 동안 좌상단의 로고를 자체 제작해 '컬러'로 내보냈으며, 우하단의 수화 영상 역시 '컬러'로 방송했다"며 청와대 지시가 있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0일 지상파 방송 3사 등의 생중계를 통해 탄소중립 선언을 발표했다. 고화질 영상을 이용할수록 많은 탄소가 발생한다는 점을 강조하려 문 대통령의 연설은 흑백 영상으로 제공됐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