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미시 전국체전 대비 복합스포츠센터 완공

송고시간2020-12-24 10:09

beta

경북 구미시는 내년 10월 전국체육대회에 대비한 복합스포츠센터를 완공했다고 24일 밝혔다.

구미시는 244억원을 들여 광평동 시민운동장 옆에 실내 체육시설을 3년 만에 완공했다.

올해 제102회 전국체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해 내년 10월 8∼14일 구미 시민운동장 등에서 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44억 들여 볼링·배구·배드민턴 경기장 갖춰

구미복합스포츠센터 완공
구미복합스포츠센터 완공

[구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미=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구미시는 내년 10월 전국체육대회에 대비한 복합스포츠센터를 완공했다고 24일 밝혔다.

구미시는 244억원을 들여 광평동 시민운동장 옆에 실내 체육시설을 3년 만에 완공했다.

스포츠센터는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8천726㎡ 규모로 배구, 핸드볼, 배드민턴, 볼링 등 실내경기를 할 수 있다.

올해 제102회 전국체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해 내년 10월 8∼14일 구미 시민운동장 등에서 연다.

스포츠센터는 40레인 볼링시설을 갖춰 전국체전 이후 생활체육시설과 다목적체육관으로 활용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코로나19로 전국체전이 1년 연기됐지만, 시설공사는 예정대로 진행해왔다"며 "성공적인 체전을 개최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