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면허 따고 운전하다가'…차량 전복으로 고3 학생들 다쳐

송고시간2020-12-24 08:25

beta

24일 0시 1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한 사거리에서 주행 중이던 SM5 승용차가 교통섬을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운전자 A(18)군 등 고3 학생 4명을 포함해 5명이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운전면허를 취득한 A군이 친구들을 태우고 차를 몰았다"며 "A군이 골절상을 입긴 했지만, 5명 모두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차량 전복으로 고3 학생들 다쳐
차량 전복으로 고3 학생들 다쳐

[인천 송도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24일 0시 1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한 사거리에서 주행 중이던 SM5 승용차가 교통섬을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운전자 A(18)군 등 고3 학생 4명을 포함해 5명이 다쳐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군이 교차로에서 우회전하다가 운전 미숙으로 인해 교통섬 연석을 들이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운전면허를 취득한 A군이 친구들을 태우고 차를 몰았다"며 "A군이 골절상을 입긴 했지만, 5명 모두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goodl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