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2022년 완공…내년 국비 45억원 확보

송고시간2020-12-22 08:09

beta

울산시는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건립비로 내년도 국가예산 45억4천만원을 확보했다고 22일 밝혔다. 내년 나머지 국비를 모두 확보함에 따라 2022년 준공까지 차질 없이 공사가 이뤄질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조감도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조감도

[울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울산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건립비로 내년도 국가예산 45억4천만원을 확보했다고 22일 밝혔다.

복합혁신센터는 190억원을 투입해 중구 약사동에 지하 1층∼지상 3층, 전체 면적 5천875㎡ 규모로 건립된다.

시는 이달 10일 착공했으며 2022년 8월 준공을 목표로 한다.

센터에는 체육활동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강당, 문화강좌실, 발전지원센터 등이 조성된다.

센터 건립사업은 2018년 국토교통부가 시행한 국비 지원 공모에 선정, 총사업비 190억원 중 절반인 95억원이 국비로 지원된다.

올해까지 49억6천만원을 지원받아 기본·실시설계와 착공 준비 등이 진행됐다.

내년 나머지 국비를 모두 확보함에 따라 2022년 준공까지 차질 없이 공사가 이뤄질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복합혁신센터가 준공되면 혁신도시 주민과 이전 공공기관 종사자 등의 정주 여건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밝혔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