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랑스 마르세유 시장직 제1부시장이 승계…"최연소 시장"

송고시간2020-12-21 22:07

beta

프랑스 제2의 도시 마르세유를 이끌어갈 시장직을 브누아 파이앙(42) 제1부시장이 넘겨받아 마르세유 최연소 시장이 됐다. 마르세유 시의회는 21일(현지시간) 건강상 이유로 사임한 미셸 뤼비롤라(64)의 후임을 정하는 투표에서 그를 신임 시장으로 선출했다고 프랑스3 방송 등이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프랑스 마르세유 전·현직 시장
프랑스 마르세유 전·현직 시장

(마르세유=AFP 연합뉴스) 마르세유 시의회는 21일(현지시간) 사회당 브누아 파이앙(왼쪽·42) 제1부시장을 건강상 이유로 사임한 미셸 뤼비롤라 시장(64) 후임으로 선출했다. 2020.12.21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프랑스 제2의 도시 마르세유를 이끌어갈 시장직을 브누아 파이앙(42) 제1부시장이 넘겨받아 마르세유 최연소 시장이 됐다.

마르세유 시의회는 21일(현지시간) 건강상 이유로 사임한 미셸 뤼비롤라(64)의 후임을 정하는 투표에서 그를 신임 시장으로 선출했다고 프랑스3 방송 등이 전했다.

올해 여름부터 몸이 좋지 않았다는 뤼비롤라 시장은 지난 9월 수술까지 받아 시정에 집중하기 어렵다며 취임 5개월 11일만에 자리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러면서 파이앙 제1부시장을 자신의 후임으로 지정하고 시장과 제1부시장의 역할을 바꾸고 싶다고 제안했다.

뤼비롤라 시장은 좌파 연합 후보로 지난 6월 지방선거에서 승리하면서 25년 동안 공화당이 장악해온 마르세유에서 권력을 교체했다.

애초 파이앙 제1부시장도 마르세유 시장 후보로 출사표를 던졌으나 올해 1월 후보에서 사퇴하고 뤼비롤라 시장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run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