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년인터뷰] 양승조 충남지사 "경제 활성화·일자리 창출에 역량 집중"

송고시간2020-12-27 08:00

beta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7일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침체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데 도정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이날 연합뉴스 신년 인터뷰에서 "충남형 뉴딜, 공공기관 유치를 통한 혁신도시 완성, 사회기반시설 확충 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로나19 위기 극복해 충남형 뉴딜·대형 SOC 사업 등 성공적 추진

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구체화…탈석탄·에너지 전환 준비

양승조 충남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7일 "좋은 일자리를 만들고 침체한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데 도정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이날 연합뉴스 신년 인터뷰에서 "충남형 뉴딜, 공공기관 유치를 통한 혁신도시 완성, 사회기반시설 확충 등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를 위해선 적극적인 방역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조기에 극복하는 것을 전제 조건으로 꼽았다.

내년 말 예정된 석탄발전소 폐쇄에 앞서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기금'을 조성해 탈석탄의 모범적 지역 정책 사례를 만들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다음은 양승조 지사와 일문일답.

-- 코로나19로 힘든 한해였다. 소회를 말한다면.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경험해보지 못한 사태에 대응하면서 충남의 미래를 책임질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구축한 한 해였다.

도지사 현장 집무실, 긴급 생활안정자금 등으로 감염병 사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충남형 뉴딜사업, 신산업 육성으로 충남의 미래 먹거리를 만드는 데 집중했다.

특히 올해 충남 혁신도시가 지정될 수 있었던 것은 220만 도민이 한뜻으로 힘을 모아 가능했던 일이다.

양승조 충남지사
양승조 충남지사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올해 주요 성과를 꼽아 달라.

▲ 저출산, 고령화, 사회 양극화 등 3대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충남의 여러 정책이 국가 정책으로 반영된 것은 큰 의미를 두고 싶다.

저출산, 양극화 문제 해결을 위한 충남형 공공주택 사업인 '더 행복한 주택' 사업이 올해 본격적으로 추진됐다.

수도권을 제외하고 외국인 기업 유치 1위를 기록할 정도로 많은 국내외 기업 투자를 이끌어내 지역경제 성장 기반을 마련했다.

-- 충남 혁신도시 기대효과와 유치 목표 기관들은.

▲ 혁신도시 지정으로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균형발전, 지역경제 활성화, 청년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경제 효과가 기대된다.

앞으로 충남은 미래 먹거리와 연계한 산업군에 속한 공공기관들을 유치할 계획이다.

서해안 대기환경과 해양환경 관리를 위한 환경기술산업 분야 대표적인 공기업으로 한국환경공단,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유치에 집중하고 있다.

반도체, 디스플레이, 수소에너지와 연계한 연구개발 분야에선 한국과학기술연구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도 염두에 두고 있다.

문화체육 기능군으로는 대한체육회, 한국체육산업개발, 한국학중앙연구원 등도 있다.

보령화력발전소
보령화력발전소

[충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보령 1·2호기 조기 폐쇄 대책은 마련됐는지.

▲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노후 석탄발전 보령 1·2호기 폐쇄를 추진하면서 보령, 서천 등 지역 내 일자리 감소와 경기 위축 등의 부작용이 우려되는 게 사실이다.

대규모 재생에너지 발전단지를 개발해 석탄발전 중심에서 친환경에너지 산업으로 대체하는 등 지역 내 산업 구조를 개선하겠다.

전국 최초로 '정의로운 에너지전환 기금'을 조성해 탈석탄의 모범적 지역정책 사례를 만들겠다.

이 기금은 도내 석탄발전소 폐쇄에 따른 예상치 못한 문제를 해결하는 데 사용할 계획이다. 내년 상반기 기금 조성을 위한 조례를 제정하겠다.

-- 도내 친환경발전소 구축계획은.

▲ 오는 2034년까지 도내 14기의 화력발전소가 폐쇄되고, 이 가운데 12기가 LNG 발전소로 전환된다.

이와 함께 2040년까지 태양광 9GW·풍력 4GW의 재생에너지가 보급되고 1.7GW 규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를 구축할 계획이다.

-- 지방자치법 개정으로 바뀌는 것들이 있다.

▲ 지방자치법 개정으로 자치경찰제 도입, 도의회 인사권 등에 변화가 예정됐다.

자치경찰은 주민 생활안전, 교통, 지역행사, 성폭력 문제 등에 집중하게 된다.

일부에서 걱정하는 것처럼 승진과 임용 권한은 제외되고 경정 이하에 대한 인사 권한만 이양된다.

이마저도 합의제 행정기관인 자치경찰위원회와 협의하는 절차가 추가됨에 따라 큰 혼란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21일 자치경찰 추진단 구성과 운영 계획 수립을 완료했고, 내년 7월까지 예정된 시범 운영 기간에 자치경찰위원회 위원 선임을 끝마치는 등 차질없이 준비하겠다.

-- 내년 도정 방향과 도민께 하고 싶은 말은.

▲ 코로나19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는 게 지역 경제 활성화의 필수 조건이라고 생각한다.

이를 위해 생활방역 강화와 감염병 전문병원의 설립 등 방역 시스템 구축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충남형 뉴딜, 공공기관 유치, SOC 기반 확충, 대형 문화행사 등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일자리가 늘고 경제에 활력을 불어 놓도록 도정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

내년에도 변함없이 도정에 많은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