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카오모빌리티, 세종시에서 국내최초 자율주행 서비스 시작

송고시간2020-12-20 13:07

"카카오T로 차량 호출·예약, 요금결제"…"운행지역·이용대상 확대할 것"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카카오모빌리티가 실제 도로에서 자율주행 상용화 서비스를 시작한다. 플랫폼 기반의 자율주행 서비스를 상용화하는 것은 국내 최초 사례다.

카카오모빌리티는 20일 자율주행 솔루션 개발 기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와 함께 세종시 정부청사 인근 실제 도로에서 카카오T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자율주행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승객은 카카오T 플랫폼을 통해 자율주행 차량을 호출하거나 예약할 수 있다. 요금 결제도 카카오T에서 이뤄진다.

단 초기 서비스는 세종시가 선발한 '얼리 라이더'를 대상으로 정부세종청사 인근 약 4㎞ 구간 3개 승하차 지점에서만 이뤄진다.

승객은 최대 2명까지 탑승할 수 있다. 자율주행 시스템 전문 지식을 갖춘 '세이프티 드라이버'가 안전을 위해 조수석에 동승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세종시를 시작으로 점차 운행 지역과 이용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올해 5월 '자율주행차법'의 시행으로 여객 유상운송이 허용되고, 11월 국토교통부가 자율주행 서비스를 실증할 수 있는 '자율주행차 시범 운행 지구'를 지정하면서 유상 서비스를 출시할 수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내년 상반기에는 자체 제작한 자율주행 차량으로 유상 자율주행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카카오모빌리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