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어비앤비·도어대시와 다른 위시, 나스닥 첫날 16% 하락

송고시간2020-12-17 10:44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미국 전자상거래 스타트업 '위시'가 나스닥 시장 상장 첫날인 16일(현지시간) 공모가 대비 16%가량 하락 마감했다고 CNBC 방송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위시는 이날 뉴욕 증시에서 22.75달러에 거래를 시작해 20.05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는 공모가(24달러) 대비 16.5% 내린 수준이다.

위시의 상장 첫날 부진은 최근 뉴욕 증시의 새내기주들이 잇따라 인기를 끌며 과열 경계론이 번지고 있는 가운데 빚어졌다.

최근 기업공개(IPO)를 한 도어대시는 상장 첫날인 9일 85% 올랐고 에어비앤비는 상장 첫날인 10일 112%나 상승한 바 있다.

콘텍스트로직이 모회사인 위시는 기업공개(IPO)를 통해 4천600만주를 희망 공모가 범위 상단인 24달러에 매각, 11억달러의 자금을 조달했다.

2010년 구글 엔지니어 출신 피터 슐체프스키가 만든 위시는 중·저소득층 소비자들을 겨냥한 전자상거래 장터로, 가구와 주방용품, 의류, 전자기기, 장난감 등 다양한 품목을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앱스토어의 '위시' 앱 로고. [출처=앱스토어 사이트, 재배부 및 DB 금지]

앱스토어의 '위시' 앱 로고. [출처=앱스토어 사이트, 재배부 및 DB 금지]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