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폴크스바겐 '전기차 강화' CEO 전략 지지…주가 7.6% 상승

송고시간2020-12-16 11:21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폴크스바겐 주요 주주와 노동조합이 헤르베르트 디스 최고경영자(CEO)의 '전기차 역량 강화' 전략을 공개적으로 지지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로써 수주간 진행된 내부 논쟁이 종지부를 찍게 됐다고 저널은 평가했다.

앞서 디스 CEO는 전기차 생산 전환을 가속화하고 주요 경영진 공석을 채울 인사를 단행하려 했으나 노조의 반대에 직면했다.

독일법상 이사회 의석의 절반은 노조 측이 맡고 있다.

이에 따라 지난 몇주간 디스 CEO는 자신에 대한 신임 표시로 임기 만료가 2023년인 고용 계약을 조기 연장해달라고 이사회에 요구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한스 디터 푀췌 이사회 의장은 지난 주말 이사회 멤버를 개별적으로 만나 디스 CEO의 경영 방침과 인사 등에 대한 명확한 지지 발언을 해줄 것을 설득했다고 정통한 소식통은 전했다.

폴크스바겐 이사회에는 지배 주주인 포르셰 가문과 니더작센주(州) 총리, 카타르투자청(QIA) 등도 참여한다.

디스 CEO는 노조 측에 대한 양보로 볼프스부르크에 있는 공장을 최신 전기차 생산을 위한 모델 공장(model factory)으로 만들기로 합의했다. 이는 10년간 수천개의 일자리를 보장할 수 있는 조치로 평가된다.

이날 폴크스바겐 주식은 이사회의 결정 소식이 알려진 데 힘입어 7.62% 상승 마감했다.

헤르베르트 디스 폴크스바겐 최고경영자(CEO)
헤르베르트 디스 폴크스바겐 최고경영자(CEO)

[AP=연합뉴스]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