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통춤과 K팝 만남 인기…SKT '태평무 AR' 2주만에 100만뷰

송고시간2020-12-16 07:34

SK텔레콤, '태평하기를' 캠페인
SK텔레콤, '태평하기를' 캠페인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한국의 전통춤 태평무를 AR 콘텐츠로 재탄생시킨 유튜브 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

SK텔레콤[017670]은 문화재청과 협업해 만든 '태평무 AR'이 11월 27일 공개 이후 전날 유튜브에서 110만뷰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외국어 댓글도 전체 댓글의 10%가량을 차지하며 국내외 홍보 효과를 누리고 있다.

태평무 AR은 국가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보유자인 '양성옥 명인'과 K팝 대표 안무가 '리아킴'이 전통춤과 K팝 댄스를 합동 공연하며 한국의 춤을 재해석한 콘텐츠다.

경복궁 등 다양한 공간에서 양성옥 명인과 리아킴이 분신술처럼 여러 모습으로 나타나거나 거인처럼 커지는 장면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SK텔레콤과 문화재청은 사라져가는 무형 문화재를 디지털로 보존하자는 취지로 '태평하기를' 캠페인을 추진했다.

SK텔레콤 관계자는 "태평무에 이어 처용무 등 전통 무형 문화재를 디지털로 보존할 계획"이라며 "연내 홍콩을 시작으로 다양한 국가에 이 콘텐츠를 수출해 한국의 전통춤을 해외에 널릴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