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천시-삼진정밀, 자동차 부품공장 설립 MOU 체결

송고시간2020-12-15 15:46

72억원 투자, 20명 이상 신규 고용

김천시-삼진정밀 공장 설립 MOU
김천시-삼진정밀 공장 설립 MOU

[김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천=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김천시와 자동차 부품업체 삼진정밀㈜은 15일 김천시청에서 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삼진정밀은 72억원을 들여 김천일반산업단지 3단계 부지 8천250㎡에 자동차 부품 생산공장을 건립하고 20명 이상 신규 직원을 고용할 계획이다.

경남 창녕에 본사를 둔 삼진정밀은 25년간 콤프레셔, 제동·조향장치, 스타트 모터 등 자동차 부품을 생산해왔다.

이번 투자는 김천일반산업단지 내 자동차 협력업체에 납품할 부품을 전량 공급하기 위한 것이라서 산업단지 내 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구축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외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과감한 투자를 결정한 삼진정밀에 감사드린다"며 "초우량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