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한중 "尹징계위, 시종일관 공정함 잃지 않도록 노력"

송고시간2020-12-15 10:31

법무부 들어서는 정한중 검사징계위원회 직무대리
법무부 들어서는 정한중 검사징계위원회 직무대리

(과천=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검사 징계위원회 2차 심의가 열릴 예정인 15일 정한중 징계위원장 직무대리가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로 들어서고 있다. 2020.12.15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정한중 검사징계위원회 위원장 직무대리는 15일 "시종일관 공정함을 잃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 직무대리는 이날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위 2차 회의를 주재하기 위해 법무부 건물에 들어서면서 취재진에게 "징계 혐의에 대한 입증 책임은 장관에게 있다. 증거에서 혐의 사실이 소명되는지, 그것만 보고 판단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윤 총장 측에서 자신을 기피 신청을 한 것과 관련해 "나는 빠진 상태에서 다른 위원들이 의결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진행될 증인심문에 대해서는 "첫 기일에 변호인 의견 진술을 들어보니 상당히 도움 됐고 어제 감찰 기록에 있는 관련자들의 진술서도 상당히 도움이 된 것 같다"며 "이번에 증인심문도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정 직무대리는 `징계위에서 결론을 낼 것이냐'는 질문에는 "해봐야 하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BBTGh41a1g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