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기덕 감독,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종합2보)

송고시간2020-12-11 21:24

beta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이후 해외에 머물던 김기덕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타스 통신은 김 감독이 11일 새벽 라트비아 병원에서 코로나19가 악화해 숨졌다고 발트 지역 언론 델피(Delfi)를 인용해 보도했다.

부산국제영화제 전양준 집행위원장도 이날 "키르기스스탄의 평론가로부터 김기덕 감독이 코로나19로 타계했다는 소식을 들었다"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투' 가해자 지목 이후 해외 체류

김기덕 감독,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종합2보) - 1

(모스크바·서울=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한상용 한미희 기자 =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이후 해외에 머물던 김기덕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타스 통신은 김 감독이 11일 새벽 라트비아 병원에서 코로나19가 악화해 숨졌다고 발트 지역 언론 델피(Delfi)를 인용해 보도했다.

김 감독은 지난달 20일 라트비아에 도착했으나 이달 5일부터 연락이 닿지 않았다고 현지 소식통은 전했다. 라트비아 현지 소식통도 연합뉴스에 김 감독 사망 사실을 확인했다.

김 감독은 라트비아 북부 휴양 도시 유르말라에 저택을 구입하고, 라트비아 영주권을 획득할 계획이었다고 델피는 전했다. 하지만 김 감독이 약속 장소에 나오지 않아 동료들이 현지 병원들을 수소문했다고 전했다.

"김기덕 감독, 발트3국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
"김기덕 감독, 발트3국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

(서울=연합뉴스) 영화감독 김기덕이 11일(현지시간) 발트3국 가운데 하나인 라트비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고 타스 통신이 발트 지역 언론 델피(Delfi)를 인용해 보도했다. 김 감독은 11일 새벽 현지 병원에서 코로나19가 악화해 숨졌다고 통신은 소개했다.
사진은 지난 2014년 10월 5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아주담담 - 로쟈, 김기덕을 만나다'에서 환하게 웃고 있는 김기덕 감독의 모습. 2020.12.11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김 감독 소재 확인은 입원 환자 개인 정보 보호 규정 때문에 시간이 오래 걸린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국제영화제 전양준 집행위원장도 이날 "키르기스스탄의 평론가로부터 김기덕 감독이 코로나19로 타계했다는 소식을 들었다"고 전했다.

부고를 전한 키르기스스탄의 평론가 굴바라 톨로뮤소바는 김 감독이 중앙아시아 이주 당시 도움을 줬던 믿을 만한 소식통이라고 전 위원장은 전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777PizMBzgY

1960년생인 김 감독은 2004년 '사마리아'로 베를린 영화제 감독상(은곰상)을 받으며 한국을 대표하는 감독으로 이름을 알렸고, 2012년 한국 감독으로는 처음으로 세계 3대 영화제인 베네치아 영화제에서 '피에타'로 최고상인 황금사자상을 받았다.

하지만 2017년 할리우드에서 시작해 전 세계로 확산한 성폭력 고발 운동인 '미투'(me too) 가해자로 지목되며 소송에 휘말렸고,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한 여배우와 이를 보도한 언론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가 지난달 패소했다.

이와 관련, 외교부는 "주라트비아대사관을 통해 우리 국민의 사망 사실을 접수한 후 현지 병원을 통해 관련 경위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김기덕 감독, 발트3국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
"김기덕 감독, 발트3국 라트비아서 코로나19로 사망"

(서울=연합뉴스) 영화 감독 김기덕이 11일(현지시간) 발트3국 가운데 하나인 라트비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고 타스 통신이 발트 지역 언론 델피(Delfi)를 인용해 보도했다. 김 감독은 11일 새벽 현지 병원에서 코로나19가 악화해 숨졌다고 통신은 소개했다.
사진은 지난 2012년 9월 11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제69회 베니스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 수상 기념 기자회견에서 황금사자상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김 감독의 모습. 2020.12.11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외교부는 또 "국내 유족을 접촉하여 현지 조치 진행 상황을 통보하고 장례 절차를 지원하는 등 영사 조력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