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남 중원구청 공익요원 확진…구청사 하루 폐쇄

송고시간2020-12-05 12:03

숙박시설 파티모임서 공익요원 포함해 5명 감염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 성남시는 중원구청 공익요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 증가(CG)
코로나19 확진자 증가(CG)

[연합뉴스TV 제공]

중원구청 건축과에 근무하는 이 공익요원은 4일 오후 늦게 확진 판정이 나왔으며 함께 근무하는 직원 27명은 긴급검사에서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중원구청은 5일 하루 구청사를 폐쇄하고 소독작업을 진행했다.

해당 공익요원은 지난달 29∼30일 서울 마포구의 한 숙박시설에서 파티모임을 가졌으며 그를 포함한 참석자 5명이 모두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3일 파티모임 참석자 1명이 먼저 확진된 뒤 이 공익요원은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였다.

방역 당국은 이들의 감염 경로와 함께 세부 동선, 추가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