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산곡동 요양원 입소자 등 19명 확진…코호트 격리 조치

송고시간2020-12-05 11:20

코호트(동일 집단) 격리 (GIF)
코호트(동일 집단) 격리 (GIF)

[제작 남궁선. 사진합성.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방역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온 인천 한 요양원을 코호트(동일집단) 격리했다.

인천시는 부평구 산곡동 한 요양원 입소자·종사자 등 1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또 이들 확진자의 가족 2명도 확진됐다.

이에 따라 이 요양원 관련 확진자는 전날 최초로 확진된 입소자 A씨를 포함해 모두 20명이 됐다.

방역당국은 이들 확진자를 병원에 입원시키거나 생활치료센터로 옮겨 치료하고 있다.

또 이 요양원을 코호트 격리하고 나머지 입소자·종사자 등 25명의 상태를 주시하고 있다.

이 요양원에 머물렀던 사회복무요원 2명은 검체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 자택에 자가 격리된 상태다.

방역당국은 역학조사를 하며 이들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고 있다.

tomato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