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코로나19 누적사망 150만명…각국 연일 '최악의 날' 악몽(종합)

송고시간2020-12-04 07:22

대도시 3곳 사라진 셈…확진자는 6천500만명 넘어

미국 하루 사망·입원 최다…엿새간 확진 100만 증가

영국 사망 6만명 넘고 이탈리아도 하루 사망자 최다

'집단면역 논란' 스웨덴 하루확진 6천여명 통제불능

3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병원으로 후송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3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병원으로 후송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의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전 세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150만명을 넘어섰다.

지난해 12월 세계보건기구(WHO)에 '정체불명의 폐렴'으로 코로나19가 처음 보고되고 약 1년 만이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를 보면 3일(그리니치표준시 기준) 오후 9시 9분 현재 누적 코로나19 사망자는 150만9천249명이다.

우리나라의 대도시 기준이 50만명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대도시 3개의 인구가 코로나19에 사라진 셈이다.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현재 6천539만9천여명으로 집계되고 있다.

코로나19 사망자가 가장 많은 국가는 28만1천여명을 기록한 미국이다.

미국은 전날 하루 코로나19 사망자가 2천804명(존스홉킨스대 기준)으로 최고치를 기록하기도 했다.

미국에 이어선 브라질(17만5천여명), 인도(13만9천여명), 멕시코(10만7천여명), 영국(6만여명) 등의 순서로 사망자가 많다.

북반구가 겨울철에 들면서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거세져 각국은 연일 '최악의 날'을 맞이하고 있다.

확진자 증가세는 사망자 증가세와 직결되는 경향이 있다.

그 때문에 세계 보건계는 백신이 보급되기 전까지 확산세가 이어질 이번 겨울을 최대의 고비로 경계하고 있다.

이날 미국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천401만2천300여명(존스홉킨스대 기준)으로 1천400만명을 넘겼다.

지난달 27일 1천300만명을 넘고, 엿새만이다.

미국에선 하루 17만명 안팎의 신규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세계 코로나19 누적사망 150만명…각국 연일 '최악의 날' 악몽(종합) - 2

코로나19 정보사이트 '코비드 트래킹 프로젝트'에 따르면 미국의 코로나19 입원환자는 전날 기준 10만226명으로 처음 10만명대에 이르렀다.

문제는 '추수감사절 연휴 후폭풍'이 닥치기 전이라는 점이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날 37개 기관의 코로나19 현황 예측모델을 종합해 크리스마스 주간에 최대 1만9천500명이 사망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로버트 레드필드 CDC 국장은 "앞으로 3개월이 미국의 공중 보건 역사상 가장 어려운 시기가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유럽에서도 최악의 날이 이어지고 있다.

최근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을 결정한 영국은 이날 유럽 최초로 코로나19 사망자가 6만명을 넘었다.

이는 코로나19 확진 후 28일 내 사망한 경우만 집계한 것으로 사망진단서에 코로나19가 기재된 경우는 이미 6만9천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의 확진자는 이날 1만4천여명 늘어 167만4천여명이 됐다.

영국은 다음 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날 이탈리아는 확진자와 사망자가 각각 2만3천여명과 993명 늘어나면서 166만4천여명과 5만8천여명에 이르렀다. 이날의 일일 사망자는 이탈리아에 코로나19가 전파된 2월 이후 최고치였다.

코로나19 재확산세를 막고자 이탈리아 정부는 내년 초까지 주(州) 간 이동을 금지하는 등 고강도 방역 대책을 이날 승인했다.

느슨한 방역조처를 취해 집단면역 전략을 추진한다는 논란을 일으킨 스웨덴은 이날 코로나19 사망자가 7천명을 넘었다.

스웨덴의 확진자는 이날 6천400여명 늘어나면서 누적 27만2천여명이 됐다.

한편 프랑스는 유럽의약품청(EMA)이 코로나19 백신 사용승인을 내리는 대로 접종 절차에 들어가 다음 달 100만명에게 접종한다는 목표를 밝혔다.

프랑스의 코로나19 확진자는 225만7천명, 사망자는 5만4천여명이다.

병원 의료진이 코로나19 환자를 이송하는 모습 [타스=연합뉴스]

병원 의료진이 코로나19 환자를 이송하는 모습 [타스=연합뉴스]

z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