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이찬원 확진에 코로나19 검사받은 임영웅·영탁 등 '음성'

송고시간2020-12-03 22:45

'미스터트롯' 톱 6
'미스터트롯' 톱 6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가수 이찬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으로 검사를 받았던 '미스터트롯' 출연진 임영웅·영탁·장민호·김희재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의 매니지먼트를 대행하는 뉴에라프로젝트는 3일 임영웅·영탁·장민호·김희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공식 팬 카페에 공지했다.

이들은 모두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이라고 뉴에라프로젝트는 덧붙였다.

이들은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미스터트롯' 톱(TOP)6로, '사랑의 콜센타'·'뽕숭아학당' 등의 프로그램에서 함께 활발하게 방송 활동을 해왔다.

이찬원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방송가도 동시다발적으로 영향을 받았다.

지난 1일 '뽕숭아학당' 녹화에 이찬원과 함께 참여한 모든 출연자와 스태프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뽕숭아학당'과 컬래버레이션을 한 '아내의 맛' 등 TV조선 예능 프로그램에도 연쇄적으로 일정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kimhyoj@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