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AI 확산 차단 총력"…행안부, 전국에 특교세 62억원 긴급 지원

송고시간2020-12-03 18:59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PG)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행정안전부는 경북 상주시 산란계 농장에서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진 사례가 나오는 등 AI 확산 우려가 커짐에 따라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62억원을 전국에 긴급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올해 가금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나온 것은 지난달 전북 정읍 육용오리 농장에 이어 두 번째다. 또 경북에서 AI가 발생한 것은 6년 만이다.

행안부는 전국적으로 AI 추가 발생 위험이 커졌다는 판단에 따라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선제적으로 거점소독시설 운영과 소독 활동 등을 실시할 수 있도록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행안부는 또 전 지자체에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을 지시하는 동시에 '정부 합동 AI 현장 상황관리단'을 구성·운영하는 등 AI 확산 방지를 위한 총력 대응체계에 들어갔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전국 어디서든 AI가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상황"이라며 "전 지자체는 차단 방역을 한층 더 강화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