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 노로바이러스 검출률 급증…"장염·식중독 주의"

송고시간2020-12-03 16:13

노로바이러스 주의
노로바이러스 주의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개인위생 관리가 강화됐는데도 노로바이러스는 높은 검출률을 보였다.

3일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매주 12개 의료 기관을 방문한 급성 설사 환자의 원인 병원체를 모니터링한 결과 최근 노로바이러스 검출률이 급증했다.

11월 둘째 주 24건 중 1건(4.2%)이었지만 셋째 주에는 34건 중 5건(14.7%), 이달 첫째 주 현재는 40건 중 8건(20.0%)을 기록했다.

지난해와 유사하게 12월 초부터 노로바이러스 검출률이 급증하고 있어 바이러스성 장염과 집단 식중독 발생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연구원은 당부했다.

영하의 저온에서도 생존하는 노로바이러스는 오염된 음식물, 환자 구토물에 의한 비말 등을 통해 감염될 수 있다.

기혜영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수인성질환과장은 "노로바이러스는 다른 식중독 병원체와 달리 다양한 경로로 감염돼 학교, 어린이집 등 집단시설에서는 특히 주의해야 한다"며 "음식을 85도 이상에서 1분 넘게 충분히 가열해 섭취하고 생굴, 조개, 회 등 익히지 않은 수산물을 먹을 때는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래픽]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요령
[그래픽]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요령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