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교총 새 대표회장에 소강석·장종현 목사·이철 감독

송고시간2020-12-03 12:00

정기총회·김장김치 나눔행사 열어

한교총 새 대표회장에 소강석·장종현 목사·이철 감독
한교총 새 대표회장에 소강석·장종현 목사·이철 감독

(서울=연합뉴스) 개신교 연합기관인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3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대강당에서 제4회 한교총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신임 대표회장에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총회장 소강석 목사,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이철 감독,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총회장 장종현 목사를 선임했다. 2020.12.3 [한교총 제공]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개신교 연합기관인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신임 대표회장에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총회장 소강석 목사, 기독교대한감리회(기감) 감독회장 이철 감독,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총회장 장종현 목사가 선임됐다.

한교총은 3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대강당에서 열린 제4회 정기총회에서 예장합동 총회장 소강석·예장백석 총회장 장종현 목사, 기감 감독회장 이철 감독이 새 대표회장에 취임했다고 밝혔다. 대표회장의 임기는 향후 1년이다.

한교총은 총회에서 결의문을 발표하고 '코로나19' 재난이 속히 끝나기를 기원하며 교회가 대립과 갈등을 치유하는 자리에 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단체는 결의문에서 "한국교회는 코로나19의 재난이 속히 지나가기를 기도하며, 모든 생활영역을 단순화하며 절제하는 삶을 살 것을 다짐한다"며 "한국교회는 여야, 진보와 보수의 자리가 아니라, 인권과 자유와 평화를 사랑하는 국민과 함께 '화평케 하는 자'의 자리에 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개혁개신과 백석대신, 대신 등 3개 교단이 한교총에 가입해 회원 교단이 30개에서 33개로 늘어났다.

한교총은 총회 뒤 '예수 사랑의 손길, 온 세상'을 주제로 '이웃사랑 김장김치 나눔' 행사를 열고 김장김치 10㎏, 920박스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