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도 해상 양식장서 신원미상 시신 발견돼

송고시간2020-12-02 16:13

완도해경 청사
완도해경 청사

[완도해경 제공]

(진도=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전남 진도 해상에서 시신이 발견돼 해경이 수사 중이다.

2일 완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전남 진도군 고군면 벽파진 인근 해상 양식장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 시신이 발견됐다.

양식장에서 조업 중이던 주민이 시신을 발견해 해경 상황실에 신고했다.

해경은 연안 구조정을 급파해 시신을 인양한 뒤 장례식장에 안치했다.

시신은 부패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였고 키 175cm에 남색 티셔츠, 검은색 바지, 갈색 구두를 착용했으며 신분증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

해경은 시신 부패로 지문 감식이 불가능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유전자 감식을 의뢰해 신원을 파악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