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대학가로 코로나 확산…신라대·동아대 각 3명 확진

송고시간2020-12-02 15:34

일부 대학 학생들 대면 수업·기말시험 강행에 반발

부산 코로나 비상
부산 코로나 비상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일 부산 사상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길게 줄을 서 있다. 부산에서는 이날 사상구 반석교회 신도 29명 등 코로나 확진자 47명이 나왔다. 2020.12.1 handbrother@yna.co.kr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손형주 기자 = 부산지역 대학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대학가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확진자가 나온 대학은 남은 수업을 비대면으로 전환했고 다른 대학도 남은 수업과 기말시험을 비대면으로 변경하고 있다.

하지만 일부 대학에서는 학생들 사이에서는 부산시가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하는데 대학 측이 대면 수업을 강행하고 있다며 반발하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2일 부산시 방역 당국 등에 따르면 신라대 교수 1명이 1일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같은 학과 교수 2명이 추가확진 통보를 받았다.

신라대는 30일부터 2학기 남은 수업 전체를 비대면 수업으로 전환했지만, 추가 감염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동아대도 교직원 2명과 학생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가족 간 감염과 같은 부서에 근무하면서 접촉한 것으로 추정된다.

환자 이송으로 분주한 보건소 관계자들
환자 이송으로 분주한 보건소 관계자들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일 오후 부산 연제구 한 주차장에서 코로나19 환자들이 대구 동산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2020.12.1 handbrother@yna.co.kr

동아대 측은 2일 확진자 발생 소식과 동선을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2학년 한 학생은 "학교 측이 공지사항을 전달하는 앱을 만들어 운영하고 있지만 뒤늦게 확진 사실을 공지했다"고 비판했다.

동아대는 1일부터 2학기 모든 수업을 전면 비대면으로 전환했다.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 대학들도 비대면 수업을 강화하고 있다.

동의대는 1일부터 8일까지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다만 30명 이하 실험·실습·실기 과목 중 대면 수업 운영이 불가피한 강좌만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전제로 대면 수업을 가능하도록 했다.

기말시험은 출석 시험이 원칙이지만 시험문장 출제, 관리, 평가 등에서 공정성 확보를 전제로 온라인시험도 허용한다.

부산외대는 11월 30일부터 5일까지 전체 수업을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7일부터 2주간 기말고사도 비대면 방법으로 하고 실습 평가가 필요한 경우 대면으로 한다는 방침이다.

부산대와 부경대, 부산과학기술대 등 다른 대학도 비대면 수업을 원칙으로 하고 일부 대면 수업을 하고 있다.

한 대학생은 "코로나 상황이 심각해져 부산시가 3단계 수준 방역에 들어갔고 학교에서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데 학교 측이 실험 실습을 대면으로 하겠다고 해서 깜짝 놀랐다"며 "학교가 아직 코로나 사태의 심각성을 모르는 것 같다"고 말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