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천서 4명 추가 확진…김장모임발 연쇄감염 진정 기미(종합)

송고시간2020-12-02 15:54

7일 만에 확진자 한자리수…25일 이후 누적 환자 82명으로 늘어

(제천=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김장모임 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한 충북 제천에서 2일 4명이 추가 확진됐다.

제천시에 따르면 1일 이후 새로 확인된 접촉자 등 663명의 시민을 진단검사한 결과 30대 2명, 60대 1명, 20대 1명이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들 중에는 육군 간부도 포함돼 있다.

연쇄 감염 사태에 썰렁한 제천 도심
연쇄 감염 사태에 썰렁한 제천 도심

[연합뉴스 자료사진]

방역당국은 신규 확진자를 입원 조처하고, 동선·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이로써 김장모임 관련 확진자가 처음 확인된 지난달 25일 이후 이 지역 누적 확진자는 82명으로 늘었다.

일별로는 지난달 25일 4명, 26일 9명, 27일 13명, 28일 14명, 29일 13명, 30일 14명, 지난 1일 11명이다.

확진자 수가 뚝 떨어지면서 이 지역을 강타한 연쇄 감염 사태가 진정되는 것 아니냐는 긍정적 분석이 나온다.

야간 검사
야간 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상천 시장은 브리핑 자료에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7일 만에 확진자가 5명 이하로 줄었다"며 "그러나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방역 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차갑고 건조한 겨울의 계절적 특성으로 코로나19 감염 위협이 더 커졌다"며 "시민들은 발열, 기침, 인후통, 근육통 등 증상이 있으면 무료 검사를 받아달라"고 덧붙였다.

제천시는 오는 3일까지 중점관리시설과 다중집합시설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를 적용한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