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남성, 백신 임상서 부작용 주장 7억원대 보상 요구

송고시간2020-11-30 14:19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두통·행동 변화 겪어"

인도 백신업체 "악의적 주장"…150억원 명예훼손 소송 대응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대학 로고를 배경으로 코로나19 백신 스티커가 부착된 유리병과 주사기가 놓여 있는 모습. [AFP=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와 옥스퍼드대학 로고를 배경으로 코로나19 백신 스티커가 부착된 유리병과 주사기가 놓여 있는 모습.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의 한 남성이 영국 옥스퍼드대와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가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에 참여했다가 부작용이 발생했다며 7억원대의 보상을 요구하고 나섰다고 NDTV 등 인도 언론이 30일 보도했다.

인도 남부 첸나이에 사는 한 40세 남성은 로펌을 통해 지난 21일 인도 백신 생산 업체 세룸 인스티튜트(SII)에 보낸 내용증명에서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첸나이의 병원에서 임상 3상 시험에 참여했고 지난달 초 백신을 접종받았다.

그는 내용증명에서 백신 접종 후 두통, 빛과 소리에 과민 반응, 행동 변화 등 심각한 신경·심리 증상을 겪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사람들을 알아보지 못하고 말을 걸 수 없는 상황이 됐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병원 치료 후 지난달 26일 퇴원했으며 관련 부작용에 대한 보상금으로 5천만루피(약 7억5천만원)를 제시하면서 임상 중단 등을 요구했다.

인도 벵갈루루에서 마스크와 안면 보호대를 한 채 외출한 한 남성. [AP=연합뉴스]

인도 벵갈루루에서 마스크와 안면 보호대를 한 채 외출한 한 남성. [AP=연합뉴스]

현지에서 이 임상을 진행 중인 SII 측은 강하게 반발했다.

SII는 29일 "해당 임상 참여자의 의학적 상태와 임상과는 아무런 연관성이 없다"며 "악의적이며 잘못된 주장"이라고 밝혔다.

SII는 해당 남성 및 이런 종류의 악의적 주장을 상대로 10억루피(약 150억원) 규모 이상의 명예훼손·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정부 유관 기관인 인도의학연구위원회(ICMR)는 부작용 관련 조사를 지원하겠다며 "다만, 임상 중단을 권고할만한 이유는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와는 별도로 SII는 2주 내에 인도 정부에 백신 긴급사용 허가 신청을 할 방침이다.

SII는 긴급사용 허가가 나오면 바로 배포할 수 있도록 이미 백신 생산에 돌입한 상태다.

인도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 발생 추이. [월드오미터 홈페이지 캡처]

인도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 발생 추이. [월드오미터 홈페이지 캡처]

한편, 인도 보건·가족복지부에 따르면 이날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943만1천691명으로 전날보다 3만8천772명 증가했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9월 중순 10만명에 육박했다가 최근 3만∼4만명 수준으로 크게 낮아졌다.

이날 누적 사망자 수는 13만7천139명으로 전날보다 443명 늘었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