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트라, 코로나 이후 화상상담 3만건 돌파…7천만달러 계약

송고시간2020-11-29 09:02

권평오 코트라 사장
권평오 코트라 사장

코트라가 올해 2월부터 시행해온 코로나19 대응 화상상담이 3만 건을 돌파했다. 11월까지 집계된 온라인 상담횟수는 3만1천20건이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이 9월 기업간담회에 참석해 비대면 수출마케팅 방안을 논의하는 모습. [코트라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코트라는 코로나19 이후 올해 2월부터 최근까지 시행한 화상상담이 3만1천20건으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세계 84개국에서 해외바이어 1만4천341개 사와 국내 기업 7천708개 사가 수출 상담에 참여했다. 코트라는 참가 바이어를 대상으로 사후 서비스를 제공하는 '성과결산 화상 상담회'도 이달부터 실시 중이다.

상담 성과도 늘고 있다. 현재까지 계약이 성사된 건수는 446건으로, 액수는 7천255만 달러(802억 원)에 달한다.

특히 이달 23일에는 에듀테크 기업 A사가 카타르 교육 서비스 바이어와 76만 달러 규모의 장기 독점 계약을 맺었다.

이 업체는 지난해 10월 '한·카타르 경제협력 사절단'에 참가해 현지 시장 개척을 시작했다. 현지 입국이 여전히 어렵지만, 코트라 도하무역관의 도움을 받아 중동 교육시장에 처음으로 진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화장품 제조·유통기업 B사도 코트라의 비대면 마케팅 사업을 통해 지난 25일 루마니아 유통사와 100만 달러어치 수출협약을 직접 맺었다. 루마니아는 K뷰티 제품 수요가 늘고 있으나 그동안 서유럽 바이어를 통한 간접 거래가 많았다.

권평오 코트라 사장은 "온라인 상담에 참여한 우리 중소·중견기업이 실제 계약으로 이어지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사후관리를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