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승민 "이번 대선이 마지막 정치 도전…배수진 쳤다"

송고시간2020-11-28 18:36

유승민 전 의원
유승민 전 의원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28일 온라인 미팅 참석자들을 배경으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유승민 전 의원 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은 28일 "이번 대선이 제 마지막 정치 도전이라 생각하며 배수진을 쳤다"며 대권 도전 의사를 분명히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유튜브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유승민과의 온택트 미팅'에서 이같이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검찰을 가지고 저러는 이유는 울산시장 선거 부정 사건, 라임·옵티머스 사건, 월성 1호기 경제성 조작 사건 등을 덮으려는 것으로밖에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이 취임사에 이야기한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롭다'는 말은 '멋있는 거짓말'"이라며 "무능하고 비겁한 정부에 국민의 기대는 산산조각 났다"고 비판했다.

유 전 의원은 "내가 대통령이 되면, 부패한 부분에 대해서는 서릿발같이 엄하게 우리 사회가 깨끗해지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