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총리 "신규확진자 3일째 500명대…안심할 수 없는 상황"

송고시간2020-11-28 12:20

7달만에 대구 찾아 '역전의 용사' 의료진들과 격려 조찬

대구지역 의료인들 만나는 정세균 총리
대구지역 의료인들 만나는 정세균 총리

(대구=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휴일인 28일 아침 대구광역시 수성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대구지역 의료인들을 초대해 격려 조찬을 하기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 2020.11.28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28일 "최근 대구의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은 타 지역에 비해 안정적으로 관리돼 매우 자랑스럽다"며 지역 의료인을 격려했다.

지난 2∼3월 대구 확진자 폭증 사태 당시 방역 지휘를 위해 대구에 상주했던 정 총리는 이날 오전 대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지역 의료인들과 조찬을 하며 의료진 헌신에 감사를 표했다.

정 총리는 상주 당시를 언급하며 "의료진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시민들의 품격이 어우러져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던 점에 지금도 자부심을 갖는다"면서 "역전의 용사들을 다시 만나 반갑다"고 말했다.

대구지역 의료인들 격려하는 정세균 총리
대구지역 의료인들 격려하는 정세균 총리

(대구=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휴일인 28일 아침 대구광역시 수성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대구지역 의료인들을 초대해 조찬을 함께 하며 격려의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28 kimsdoo@yna.co.kr

이어 "전국적으로 3일째 신규 확진자가 500명대가 나오고 있어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에서 마지막 승자가 될 수 있도록 대구를 잘 방어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이후 대구선수촌을 방문해 내부 체육시설과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선수들과 선수촌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