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서울 강남구 대형 입시학원서 학생 1명 확진…밀접접촉자 조사중

송고시간2020-11-28 09:44

코로나19 문진표 작성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코로나19 문진표 작성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유명 입시학원에서 수강생 1명이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학원 측이 28일 밝혔다.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 응시할 예정인 이 학생은 가족이 26일 확진된 뒤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이튿날 검사를 받았다.

학원은 보건당국과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학생들에게 28일 등원하지 말고 집에서 자습할 것을 당부했다.

학원 관계자는 "해당 수업은 이미 26일 종강해서 수험생들은 다음 주 모두 자습할 예정"이라며 "(확진 학생은) 계속 마스크를 쓰고 있었고, 학원에서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한 칸 띄기와 독서실 칸막이 설치 등을 완료해 밀접접촉자가 많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cindy@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